사이트 검색 입력

청양군 장평면·비봉면 가을철 농촌 일손돕기 추진

박대항 기자 | 2018-11-08 14:17:04


▲가을철 바쁜 농번기를 맞아 장평면 공직자들과 건설도시과 직원들이 장평면 락지리 구기자하우스를 찾아 일손돕기를 하고 있다.사진=청양군 제공
[청양]가을철 바쁜 농번기를 맞아 청양군 각 읍·면에서는 일손이 부족한 농가를 위한 공직자 일손돕기가 한창이다.

비봉면(면장 김순복)은 7일 면사무소 직원 14명과 고령으로 구기자를 재배하는 안모씨(70, 신원2리) 농가 하우스를 찾아 수확작업 등 일손을 거들며 값진 구슬땀을 흘렸다.

같은날 장평면(면장 김대수)도 군 건설도시과 직원 20여명과 함께 관내 김모씨(62, 락지리) 하우스를 찾아가 구기자 수확을 도왔다.

도움을 받은 김씨는 "요즘같이 일손 구하기가 어려운 때 이렇게 도움을 주니, 우리 지역 공무원들이 농민들을 위하는 마음이 느껴진다"고 말했다.

면 관계자는 "일손부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에 작은 힘이라도 보탬이 될 수 있어 기쁘고, 앞으로도 면민과 더 가까운 행정을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비봉면은 면사무소 산업팀 내에 농촌일손돕기 추진창구를 설치해 연중 어려운 농가를 위해 힘을 보탤 계획이다.박대항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대전일보
  • COPYRIGHT© Daejonilbo.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