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검색 입력

충남외국어교육원, 원어민교사 Jessamine 국제 운문대회 1등상 수상

양한우 기자 | 2018-11-08 14:17:03


▲충남외국어교육원, 원어민교사 Jessamine
[공주] 충남외국어교육원 소속 원어민교사 Jessamine Price가 국제 운문대회에서 1등상을 수상하여 화제가 되고 있다.

미국 국적인 그녀는 본원에서 2017년부터 현재까지 학생 캠프 및 교사 연수에서 활약해온 재원으로, 2017 KOTESOL(Korea Teachers of English Speakers of Other Languages) 컨퍼런스에서 전국의 영어 교사들을 위한 특강을 한 적도 있다. 올해는 본원 초등교사 연수에서 100퍼센트의 수강생 만족도라는 실적을 거둔 바 있으며 알찬 수업으로 연수의 질을 높이는데 기여했다.

본원에서 교수활동을 하며 꾸준히 시를 써 온 그녀는 1937년에 일어난 난징 대학살을 추모하는 시로 'Global Poetry Contest of the 80th Anniversary of the Rape of Nanjing' 에서 1등상 및 상금 $1,000(우리 돈 약 1,100,000원)을 수상하게 되었다.

이번 수상은 그녀가 올해만 무려 114번의 실패를 극복하고 이루어낸 것이기에 감회가 더욱 특별하며, 아시아의 사건들에 대해 여러 편의 시를 썼으며, 최근에는 남북 정상회담을 소재로 'Meeting at Panmunjeom'을 써서 본원의 직원들과 공유하기도 하였다.

박정숙 원장은 "교육자로서 꾸준한 자기 연찬과 개발은 곧 좋은 수업으로 이어지는데, 충남외국어교육원에 이러한 교사가 있다는 것이 자랑스럽다. 앞으로도 교사와 학생에게 두루 사랑받는 수업을 해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양한우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대전일보
  • COPYRIGHT© Daejonilbo.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