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검색 입력

태안군, 개목항-신두리 해상인도교 설치 사업 추진

정명영 기자 | 2018-11-08 10:36:49

[태안]태안군이 1km 거리의 해상인도교 설치 사업을 추진한다.

군은 지난 7일 군청 소회의실에서 가세로 군수, 관련 실·과장, 군의원, 용역사 등 13명이 참석한 가운데 '개목항-신두리 해상인도교 건설사업 기본계획 및 타당성 조사용역 착수보고회'를 가졌다.

이 해상인도교는 소원면 개목항과 원북면 신두리의 1km 구간을 연결하는 교량으로, 교량건설에 약 500억 원이 투입될 예정이다.

군은 해상인도교가 양쪽 지역의 단절을 해소하고 접근성을 향상시켜 주민생활편익증진, 관광객유치증대, 낙후지역 개발촉진 및 주변 지역의 문화·관광·물류 활성화 등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날 착수보고회는 용역 착수 보고, 토론 및 질의 응답 순으로 진행됐으며, 용역을 맡은 ㈜한국종합기술공사는 내년 2월까지 △현지조사 △통과선박조사 △설계기준 수립 △교량형식 검토 △경제적 타당성 검토 △정책적 분석 및 기대효과 등 종합평가를 진행할 계획이다.

해상인도교 건설사업은 타당성 용역, 기본 및 실시설계, 관련기관 협의 등 행정절차 이행, 공사 등을 거쳐 2025년 완공될 예정이다.

가세로 군수는 "해상인도교 건설을 통해 소원면과 신두리를 연결하는 새로운 관광상품 개발로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겠다"며 "군민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사업이 충실히 진행될 수 있도록 온 힘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정명영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대전일보
  • COPYRIGHT© Daejonilbo.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