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검색 입력

음성군보건소, '음주폐해예방의 달' 릴레이 캠페인 추진

오인근 기자 | 2018-11-08 10:33:07


▲음성군 보건소 직원들이'음주폐해예방의 달'을 맞아 연말연시 잦은 음주사고를 방지하고 나날이 증가하고 있는 음주 폐해에 대한 군민의 인식개선을 위해 금왕읍 일원에서 절주 릴레이 캠페인을 벌이고 있다. 사진=음성군 제공
[음성]음성군 보건소는 '음주폐해예방의 달'을 맞아 연말연시 잦은 음주사고를 방지하고 나날이 증가하고 있는 음주 폐해에 대한 군민의 인식개선을 위해 절주 릴레이 캠페인을 추진하고 있다고 8일 밝혔다.

이번 캠페인은 전국 릴레이로 시행되며 군 보건소에서는 음성경찰서와 연계한 공중이용시설 40개소를 대상으로 한 금연 합동 지도단속을 시작으로 금빛마을 무극시장 상인들과 군민들을 대상으로 음주폐해예방 캠페인을 시행했고 위생업 종사자의 교육 시기에 맞춤형 절주 캠페인을 벌일 예정이다.

음성경찰서와 통합증진사업인력, 빨강지팡이 어르신 금연지도원 등 지역사회 봉사원들의 도움으로 판넬 전시, 알코올 관련 정보제공, 가상 음주체험, 절주서약서 작성 등으로 이뤄지며 음주폐해예방과 바람직한 음주문화 조성을 위해 추진하는 캠페인은 11월 한 달 동안 계속 이어질 계획이다.

김홍범 군 보건소 소장은 "이번 릴레이 캠페인을 통해서 음주에 대한 우리 사회의 인식이 새롭게 변화되기를 고대한다"며 "무절제한 음주로 인해 음성군 건강통계상 고위험 음주율이 높아 국민 건강과 안전이 위협받고 있는 만큼 올바른 음주 문화 확산을 위한 노력을 지속하겠다"고 말했다. 오인근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음성군 보건소 직원들이 '음주폐해예방의 달'을 맞아 연말연시 잦은 음주사고를 방지하고 나날이 증가하고 있는 음주 폐해에 대한 군민의 인식개선을 위해 금왕읍 무극시장 입구에서 절주 릴레이 캠페인을 벌이고 있다. 사진=음성군 제공

대전일보
  • COPYRIGHT© Daejonilbo.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