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검색 입력

충북 영동군 심천사과 탑프루트 청우회 과수부문 최고 영예

김진로 기자 | 2018-11-08 10:32:13

[청주·영동]충북도농업기술원은 농촌진흥청에서 주최한 2018년 최고품질 농산물 생산단지 심사에서 영동군 심천사과 탑프루트 청우회 작목반이 과수부문 최우수상을 수상한다고 8일 밝혔다.

시상식은 오는 22일 농촌진흥청 기술보급사업 종합평가회에서 진행된다.

이번 심사는 1차 서면심사를 통과한 10개 농산물 생산단지 대표의 발표를 통해 전국에서 최고품질 농산물을 생산하는 채소·과수 단지를 선발했다.

최우수상을 수상할 심천사과 탑프루트 청우회 작목반은 1988년 조직돼 현재 강현모 대표 외 12명으로 운영되고 있다.

28.2ha의 사과 재배면적을 관리하는 작목반은 주기적인 기술교육과 선진지 견학 등을 통해 재배기술 수준을 높여왔다.

또 농촌진흥청과 충북농기원에서 추진한 과수 국내육성품종 품질향상 시범과 최고품질 과실생산 현장컨설팅 사업을 통해 사과 생산량을 19% 높였으며, 인공수분·선별 등 농작업 노동력을 52% 절감한 부분이 이번 평가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

도 농업기술원 기술보급과 구범서 과장은 "이번 최고품질 농산물 생산단지 수상을 통해 도내 과수작목반 재배기술 수준을 인정받았다"며 "앞으로 더 많은 단지가 수상할 수 있도록 현장컨설팅 등 기술지도에 노력하겠다"고 밝혔다.김진로·손동균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대전일보
  • COPYRIGHT© Daejonilbo.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