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검색 입력

음성군 맹동면 바르게살기위원회, 사랑의 연탄 나눔 행사 가져

오인근 기자 | 2018-10-11 18:25:08


▲음성군 맹동면 바르게살기위원회 회원 20여 명이 신돈2리 박동선씨 댁에 연탄 300장을 전달 하고 있다. 사진=음성군 제공
[음성]음성군 맹동면 바르게살기위원회(위원장 추영희)가 사랑의 연탄 나누기로 따뜻한 사랑의 온정을 전했다.

11일 맹동면에 따르면 바르게살기위원회 회원 20여 명이 함께한 가운데 신돈2리 박동선씨 댁에 연탄 300장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추영희 위원장은 "오늘 전달한 연탄이 추운 겨울철 고생할 소외계층에게 조금이나마 온기를 전해줄 수 있는 매개체가 되었으면 한다"며 "바르게살기위원회가 지역의 소외계층을 위해 사랑을 전달할 수 있는 활동을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펼쳐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남원식 맹동면장은 "지역 주민들이 자발적으로 나서 소외 계층에게 사랑을 전달하고 이런 모습들이 모여 결국은 지역주민의 화합을 이끄는 것이라고 믿는다"며 "맹동면 공직자들도 지역발전과 주민화합을 위해 행정적 뒷받침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맹동면 바르게살기위원회는 해마다 사랑의 연탄 나눔 행사를 진행해 오고 있으며, 이외에도 부부문패 달아주기 운동 등 지역 곳곳에 사랑의 온정을 전달하고 있다. 오인근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대전일보
  • COPYRIGHT© Daejonilbo.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