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검색 입력

공주소방서, 재난현장 구급대응 훈련 성공적으로 마쳐

양한우 기자 | 2018-10-11 17:09:43


▲임시응급의료소에서 환자 처치하는 모습 사진=공주소방서 제공
[공주] 공주소방서(서장 조영학)는 11일 재난발생 대비 초기 대응능력을 강화하고 유관기관별 협력체계를 구축하기 위해 다수사상자 발생 재난 현장 구급대응훈련을 성공적으로 마쳤다.

이번 훈련은 꿈의 교회(공주시 웅진동 소재)에서 대규모 지진에 의해 대형화재 및 붕괴로 인한 40명의 다수사상자가 발생한 재난 상황을 가정하여 공주시보건소와 지역응급의료기관 등 12개 기관 200여명이 참여했다.

중점 훈련 내용은 선착구급대의 초기대응, 임시응급의료소 운영, 통제단 가동, 현장응급의료소 설치 및 중증도 분류반, 응급처치반, 이송반, 임시영안소 운영을 체계적으로 수행하여 다수의 환자 발생 시 구급시스템 가동능력을 강화하고 관계기관의 공조체계를 구축하는데 중점을 두고 진행한다.

송주희 구급팀장은 "이번 훈련을 통해 다수사상자 발생에 대비하여 현장대응능력을 강화하고 유관기관 및 단체와의 긴밀한 공조체계 구축을 통해 재난발생시 체계적인 임무 수행으로 귀중한 생명을 구하고 재산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최선을 다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양한우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대전일보
  • COPYRIGHT© Daejonilbo.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