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검색 입력

괴산군, 구절초 꽃차가 전하는 가을이야기 속으로

오인근 기자 | 2018-10-11 13:30:22

[괴산]괴산군 농업기술센터는 11일 센터 내 생활과학관에서 꽃차연구회 회원 30명을 대상으로 '구절초 꽃차가 전해주는 가을 이야기'라는 주제로 과제교육을 실시했다.

국화과에 속하는 구절초는 아홉 마디가 생기는 다년생 초본식물로 '아홉 번 꺾이는 풀', '음력 9월 9일에 꺾는 풀'이라는 뜻을 갖고 있다.

구절초는 따뜻한 성질을 갖고 있어 한방에서 여성용 질병을 치료하는 약초로 쓰이며, 소화불량이나 혈액순환 개선에도 도움을 주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구절초 꽃차를 만드는 법은 만개 직전의 구절초 꽃을 채취 후 꽃을 손질해 바람이 잘 통하는 곳에서 말린다.

이어 말린 꽃잎을 수증기에서 1분씩 3회 쪄주고 잎을 펼쳐 다시 한 번 더 말린 후 마지막으로 완전히 건조된 꽃을 밀폐 용기에 담아 보관해 차로 마시면 된다.

이수형 꽃차연구회 회장은 "구절초는 화려하진 않지만 묘하게 사람 마음을 끄는 소박한 아름다움이 있어 구절초라는 이름을 내세운 축제가 점점 늘어나고 있다"며 "주말을 활용해 만개한 구절초를 만끽하고 구절초 꽃차를 직접 만들어 마시며 가을정취를 느껴보길 바란다"고 말했다. 오인근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대전일보
  • COPYRIGHT© Daejonilbo.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