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검색 입력

음성군, 교통사고 사망자수 대폭감소

오인근 기자 | 2018-08-09 11:20:37


▲음성경찰서 내 교통안전공원 에서 교통 경찰 담당관이 유치원 원아들에게 전동카 실습을 하고 있다. 사진=음성경찰서 제공
[음성]음성경찰서는 최근 3년간 음성군 지역 교통사고 사망자수가 급격히 감소했다고 9일 밝혔다.

음성경찰서에 따르면 2015년에는 29명이었으나, 2016년 25명, 2017년 18명으로 명확한 감소 추세를 보이고 있으며, 올해 지난 7월 말 기준 교통사고 사망자 수는 7명으로, 전년도 같은 기간 12명에 비해 41.6%가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그동안 음성경찰은 교통사고 사망자수를 감소시키고 도로에서 군민들의 안전을 지키기 위해 다양한 노력을 기울여 왔다.

경찰서 내 어린이 교통안전공원 및 경로당 등에서 교통약자인 어르신과 어린이를 대상으로 반복적으로 교통안전교육을 실시했고, 유동인구가 많은 지역에 교통사망사고 사진 전시홍보를 통해 지역 주민들이 교통사고에 대한 심각성을 스스로 깨닫고 방어보행을 할 수 있도록 꾸준히 노력했다.

이와 더불어, 노인 보호를 위해 지정된 노인보호구역(실버존) 제도를 적극 추진해 노인보호구역 12개소 중 6개소에 과속 방지턱 및 제한속도 표지판을 설치하는 등 노인들의 교통사고예방에도 힘쓰고 있다.

또한, 교통사고 취약구간을 반복적으로 순찰하는 것은 물론, 잠재적인 교통사고 발생지의 교통안전 시설물을 정비해왔다.

한편, 음성경찰은 위와 같은 교통시설 개선 및 교육·홍보를 통해 지역 주민들의 교통안전을 보장하고 체감만족도 또한 향상될 것이라고 기대하고 있다. 오인근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대전일보
  • COPYRIGHT© Daejonilbo.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