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검색 입력

옥천 동이면 신생아에게 동이천사모 금반지선물

육종천 기자 | 2018-07-11 16:35:26


▲옥천 동이천사모가 신생아 아가들에게 건강을 염원하는 금반지를 선물하고 기념촬영하고 있다. 사진=옥천군 제공
[옥천]옥천 동이면에서는 전년도 태어난 아이들의 출생을 축하하며 금반지를 선물하는 아름다운 전통이 이어지고 있다.

11일 동이면에 따르면 인구 3280명의 옥천 동이면에서는 아름다운 세상의 빛을 본 아가들에게 건강을 염원하며 금반지를 끼워주는 전통이 2014년부터 내려오고 있다.

이 지역주민과 출향 인들로 이루어진 동이천사모(동이면을 사랑하는 천사들의 모임)은 한명 당 매달 1004원씩 내 모은 돈으로 전년도에 태어난 아이들에게 순금 1돈 축하반지를 선물로 전달한다.

옥천 동이면주민자치위원회(위원장 박용길)를 중심으로 2014년 결성돼 2015년 10명, 2016년 9명, 2017년 10명, 총 29명의 아가들에게 축하반지를 선물했다.

이날 주민자치위원, 이장, 회원, 공무원 등 3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지난해 태어난 6명의 아이들에게 반지를 끼워줬다.

한아이 엄마는 "소중한 아기를 선물 받은 걸로도 많이 기쁜데, 이렇게 많은 마을사람들이 모여 출생축하 반지까지 받으니 더 기쁘다"며 "저희 가족에게 큰 추억거리를 선물로 주신 마을 분들께 깊은 감사를 드린다"고 말했다.

박용길 동이면주민자치위원장은 "나날이 인구가 감소되고 있는 농촌지역에서 회원들의 정성을 모아 출생한 신생아들에게 작은 선물을 할 수 있게 되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며"매년 더 많은 아가들의 웃음소리를 듣게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육종천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대전일보
  • COPYRIGHT© Daejonilbo.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