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검색 입력

"세종시 조천(鳥川)을 안내합니다"

조수연 기자 | 2018-06-13 16:12:23


▲세종시 일대 5개 소에 설치 된 조천 안내도. 사진=세종시 제공
세종시는 북부지역 대표 지방하천인 조천의 유래와 인근 문화재, 생태하천 시설 정보를 담은 '조천 안내도'를 제작·설치했다.

이번에 제작한 안내도는 조치원읍 연꽃공원, 체육공원, 전의면 금사교차로와 비암사 등 5개 소에 설치됐다.

조천은 전의면에서 발원해 전동면, 조치원읍을 거쳐 미호천과 금강으로 유입되는 북부지역 젖줄하천으로 갈대와 억새풀이 무성해 새들이 모이는 곳이라는 의미로 '새내', 한자로 조천(鳥川)이라 불렸다. 주변에 비암사, 운주산성을 비롯, 충신·효자·열녀비 등 많은 문화재가 분포돼 있다.

세종시 행정중심복합도시 개발사업과 인구 증가에 따라 조천의 중요성이 부각되고 있으며, 시 의회에서도 2015년부터 물관리 방안으로 조천 발원지를 조사해, 수원을 보호하고 관리할 것을 요구해왔다.

이에 세종시는 그동안 하천협회 전문가가 참여한 연구 용역을 시행, 전의면 일원을 발원지 권역으로 설정하고 전문가 자문, 지역주민 의견수렴을 거쳐 '덜골계곡'을 발원지로 선정했다.

시 관계자는 "조천의 유래, 역사와 문화, 생태하천 조성의 성과가 널리 알려져 세종시민의 자긍심을 높이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며 "각종 난개발로부터 하천을 보호하고, 시민들의 편안한 휴식공간으로 자리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관리하겠다"고 말했다.조수연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대전일보
  • COPYRIGHT© Daejonilbo.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