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검색 입력

예산사과, 동폐 패럴림픽에도 납품

전희진 기자 | 2018-03-13 10:02:57


▲예산사과가 2018 평창 동계 올림픽에 이어 평창 동계패럴림픽에도 납품된다. 지난 1월 동계올림픽을 위해 사과가 납품되고 있는 모습. 사진=예산군 제공
[예산]예산군의 대표 특산물인 예산사과가 2018 평창 동계 올림픽에 이어 평창 동계패럴림픽에도 납품된다.

13일 군에 따르면 예산사과는 이날 예산농산물유통센터(APC)에서 출하돼 경북 의성 물류센터를 거쳐 평창으로 납품된다. 이번에 납품된 물량은 평균무게 200g인 소분용 사과 7t이다. 경북 의성 물류센터로 납품된 사과는 패럴림픽 수요에 따라 물류센터에서 평창으로 공급된다.

이번 납품은 평창 동계올림픽에서 외국인의 입맛을 사로잡는 등 예산사과의 우수성을 인정받았기 때문으로 군은 분석하고 있다. 예산사과는 군·예산APC 등의 협력 아래 지난 1월 30일 초기물량 2t을 시작으로 총 7회에 걸쳐 12.8t(1281상자)이 동계올림픽에 납품됐다.

황선봉 예산군수는 "예산사과가 태릉선수촌 납품을 시작으로 평창 동계올림픽, 패럴림픽까지 납품돼 세계 국가대표가 먹는 사과가 됐다"며 "예산사과를 전국을 넘어 세계 각국에서 맛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전희진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대전일보
  • COPYRIGHT© Daejonilbo.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