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검색 입력

충남교육감 보수후보, 명노희 예비후보로 단일화

김정원 기자 | 2018-03-12 17:23:43


▲범보수우파 충남교육감 단일후보로 추대된 명노희 충남교육감 예비후보가 12일 충남도청 브리핑룸에서 소감을 밝히고 있다. 사진=김정원 기자
전교조 반대 및 미래창의교육을 위한 좋은교육감추대국민운동본부는 12일 충남도청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검증절차와 내부 합의를 통해 명노희 충남교육감 예비후보를 단일후보로 공식 추대했다고 밝혔다.

좋은교육감추대국민운동본부는 "16개 교육감 출마 지역 중 7개 지역이 후보가 단일화됐다"며 "충남뿐 아니라 대전, 경기도, 인천, 광주, 제주도 후보가 단일화 됐다"고 말했다.

이날 명 예비후보는 "교육계, 정치계, 종교계, 시민단체들의 좌편향적 교육에 대한 깊은 우려 속에 동성애와 동성혼을 반대하고, 올바른 역사의식을 가진 미래창의교육에 대한 준엄한 부름을 받들어 좋은교육감 단일후보로 합의 추대된 것을 수락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교육이 변해야 대한민국이 살고, 학생의 미래를 보장받을 수 있는 길은 오직 교육뿐이라는 확신을 갖고 있다"며 "학생인권조례 속의 성 정체성 혼란, 종교해체, 가정해체, 기업해체 등의 실체를 밝혀 이를 확실히 막아내겠다"고 말했다. 김정원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대전일보
  • COPYRIGHT© Daejonilbo.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