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검색 입력

옥천군, 영농철 농업기계 순회 수리교육 시작

육종천 기자 | 2018-03-12 16:04:13


[옥천]옥천군은 농업인의 자가정비수리 능력향상 및 농기계수리 불편해소를 위해 올해도 오지마을을 대상으로 농업기계 순회수리교육을 진행한다.

12일 군 농기센터에 따르면 본격적인 봄철농번기를 맞아 지난 2일 군서면 상중리를 시작으로 농기계순회수리교육은 80회에 걸쳐 180곳의 오지마을을 돌아 11월 2일 청성면 장연리를 끝으로 마무리하게 된다.

군 농업기술센터 농업기계팀 소속 5명으로 구성된 순회수리 반은 수리장비를 갖춘 2대의 특수정비차량을 타고 거리가 멀어 센터내방이 힘든 마을을 돌며 고장난 농기계를 점검하고 실습교육을 진행한다.

단순히 수리에만 그치는 것이 아닌 자가정비수리 능력향상을 위해 직접 다루는 실습교육을 진행하며 농업인 역량강화에 집중한다.

농기계사고에 대비한 안전운행요령과 농기계 사용수명을 연장하기 위한 사용법 등도 꼼꼼히 설명해 주며 피부에 직접 와 닿는 교육효과를 이끌어 낸다.

순회수리교육이 없는 날에는 내방수리교육을 병행해 농업인 불편을 최소화한다.

순회수리교육의 대상기종은 경운기, 관리기, 이앙기, 분무기, 예취기 등 소형 농기계 기종이다. 고장이 잦은 소모성부품 등을 대당 1만 원까지 무상으로 수리해준다.

대당 1만 원을 초과하는 수리비는 현장에서 현금으로 받으며 주민편의를 위해 신용카드 결제도 가능하다.

유병목 농업기계담당 팀장은 "농업기계화가 늘면서 농업인의 농기계 사용도 그만큼 늘고 있다"며 "농업인 안정적인 영농활동을 위해 체계적이고 효율적인 순회수리교육을 진행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옥천군은 지난해는 총 2161 농가농기계 3219대를 점검수리했다. 육종천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대전일보
  • COPYRIGHT© Daejonilbo. ALL RIGHTS RESERVED